언론속의 무총인2017.03.07 18:15


기상천외한 아이템을 놓고 한판 승부를 벌이는 MBN <끝장대결! 창과 방패> 4회에서는 뜨거움을 참아내는 차력사와 200도 넘는 숯가마의 대결이다.

MC와 방청객들은 상상을 초월하는 숯가마 온도에 놀라며 그곳에 사람이 들어갈 수 있겠냐며 모두 혀를 내둘렀다.
숯가마는 생닭도 단숨에 구워 삶을 정도롤 펄펄 끓는다.

반면 십수 년간 열기는 견디는 수련을 해온 차력사 오재성 씨 내공도 만만치 않다. 

단단하게 잡힌 근육과 검게 그을린 피부색에서 고된 수련의 흔적이 엿보인다.

‘끝장 대결! 창과 방패’를 위해 간단히 차력쇼를 준비한 오재성 씨. 팔에 촛농을 떨어뜨려 굳을 때까지 참기, 송판 3장을 겹쳐놓고 손바닥으로 쳐서 대못 박기와 각목에 대못 10개를 박아놓고 차례대로 손으로 쳐서 박기 그리고 팔에 줄을 다 빨래집게 하나씩 꼽고 한 번에 당겨서 빼기 마지막으로 손에 수건을 감아서 검을 통과시키는 차력쇼를 선보인다. 




숯가마 온도에 기죽지 않고 오히려 자기능력을 뽐내기 위해 목과 검 등을 갖고 묘기를 부리는 차력남을 본 조형기기 망치를 들고 자연스레 포즈를 취하자 차력남은 당황했다. 조형기는 영화 뽕을 통해 자연스레 몸에 밴 자세라며 싱긋 웃어보였다고,MC들은 숯가마와 관련된 저마다의 에피소드를 털어놨다.

숯가마 마니아인 박수홍은 최근 밤에 잠이 오지 않을 때마다 사우나를 찾아서 땀을 빼고 온다고 하자 , 다른 패널들은 외로워서 밤에 잠을 못 자는 것 아니냐며 박수홍에게 면박을 주었다고.

한지우는 뜨거운 숯가마를 보고 놀라 엉뚱한 말을 내뱉는다. 

차력사가 불을 몸에 대거나 입에 넣는 등 화려한 묘기를 선보이자 차력사를 보고 요가파이어를 했다고 주장하며 녹화장을 순식간에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지상렬은 “한지우씨도 숯가마을 찾아 뇌찜질을 해야한다.: 며 재치있게 받아쳤다고.

논리정연한 김태훈과 직감이 뛰어난 조형기 간 대결도 눈에 띈다.

매회 주제 때마다 논리정여하게 자기 의견을 정리해 승패를 맞혀온 김태훈이 이번에도 명석한 두뇌를 뽐냈다.
차력남과 숯가마 중 하나를 골라야 하는 순간, MC들은 경험과 직감에 따라 방향을 정했다.


MC들 사이에서 잘난척쟁이라고 귀여운 비판?을 받고 있는 김태훈은 숯가마와 차력사 사이에서 오락가락 하다가 끝내 차력사로 결정!

매주 목요일 밤 11시에 방영되는 창과방패는 성형미인을 맞히는 무속인, 명품을 구별해내는 감별사 등 기상천외한 대결을 선보이며 화제를 낳고 있다

Posted by 사무국 somakorea
무예정책2017.03.07 18:12

한무총과 함께 하는 세계 청주에 둥지를 틀고 본격적인 업무에 들어갔다. 세계무예마스터십대회를 추진할 국제기구인 세계무예마스터십위원회(이하 WMC, World Martial  arts Mastership Committee)는 2일 충북도청에서 첫 이사회와 WMC 사무실 현판 제막식을 열고 첫 발을 뗐다.

WMC는 국제올림픽위원회(IOC) 등       축, 무예 관련 국제학술대회 개최, 제2회 대회 준비 작업 등의 역할을 맡게 된다.

WMC는 오는 2019년 열릴 2회 대회를 충주시 등 충북 도내에서 한 번 더 개최한 뒤 다른 회원국에 바통을 넘길 방침이다.

이날 이사회에서는 WMC총회 개최, 국제학술회의와 세계무예리더포럼 개최, 국제무예단체들과의 교류와 네트워크 구축, 세계키즈무예마스터십과 청소년무예마스터십 추진 등을 올해 주요사업으로 정하고, 사업계획안과 예산안, 운영 규정안 등을 심의 의결했다.


Posted by 사무국 somakorea
행사안내2017.03.02 09:10


충북도와 세계무예마스터십위원회(WMC)가 추진해 온 청소년무예마스터십대회에 대한 국비 지원이 확정됐다.

5일 WMC에 따르면 문화체육관광부는 제1회 세계청소년무예마스터십대회를 '2017 지자체 개최 국비 지원 대상 국제경기대회'로 선정했다.

문체부는 도와 WMC가 신청한 5억원 중 4억4500만원을 지원하기로 한 것으로 전해졌다. 오는 10월 청주 또는 충주에서 열릴 첫 청소년무예마스터십에는 국비와 지방비 등 총 10억원이 투입될 계획이다.

50개국 500여명의 선수와 임원이 4개 정식종목(태권도, 우슈, 가라데, 크라쉬)과 2개 특별종목(연무, 기록)에 출전, 기량을 겨룬다.

세계 청소년 문화교류를 위해 K-POP 공연과 청소년 무예심포지엄 등 부대행사를 통한 소통과 화합의 장도 마련할 계획이다.

WMC 관계자는 "지난해 개최된 청주세계무예마스터십대회를 공공 외교 모범사례로 평가한 정부는 청소년무예마스터십도 큰 관심을 보이고 있다"면서 "올해 청소년무예마스터십은 2019년 예정된 두 번째 무예마스터십대회 성공 개최의 밑거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도는 제2회 무예마스터십대회에 대한 국제행사 승인을 문체부에 신청했다. 청주무예마스터십 예산은 도와 청주시가 마련했으나 국제행사 승인을 받으면 국비를 일부 지원받을 수 있게 된다. 

도가 산출한 2019년 무예마스터십대회 예산은 200억원이다. 정부가 국제행사로 승인하면 60억~70억원(30%)을 국비로 지원받게 될 것으로 보인다. 

Posted by 사무국 somakorea
행사안내2017.03.02 08:52


충북에서 개최되는 세계무예마스터십의 국제행사 승인에 청신호가 켜졌다. 
 
26일 충북도에 따르면 무예마스터십는 지난 24일 열린 기획재정부의 국제행사 심의위원회에서 심사 대상에 선정됐다. 이 행사는 지난 1월 첫 관문인 문화체육관광부 심사에서 국제행사로 승인 받았다. 이어 이번에 기재부가 시행한 국제행사 타당성 조사 대상 선정을 위한 심사도 통과한 것이다. 이에 따라 두 대회는 대외경제정책연구원의 타당성 연구용역을 받게 되며 결과는 오는 7∼8월 나올 것으로 예상된다.


기재부는 이를 토대로 타당성 심의위원회를 열어 국제행사 승인 여부를 결정하게 된다. 국제행사 승인을 받으면 국비가 지원되고 행사의 위상도 높아진다. 충북도가 추진하는 세계무예마스터십은 지난해 9월 제1회 대회가 청주에서 열렸다. 제2회 대회는 2019년 8월 국제행사로 열 계획이다. 제2회 대회를 태권도, 우슈, 가라테, 유도, 삼보, 주짓수 등 20개 종목에 100개 국가 4000여명의 선수가 참여하는 규모로 구상하고 있다. 


Posted by 사무국 somakorea
행사안내2017.03.02 08:49

세계무예마스터십의 개최와 운영을 주도하기 위해 창립된 세계무예마스터십위원회(WMC:World Martial arts Mastership Committee)가 본격 가동에 들어간다.
이시종 충북지사가 위원장을 맡은 WMC는 2일 오후 도청에서 1차 이사회와 현판 제막식 등을 열 계획이다. 
이사회는 올 한해 WMC의 사업계획과 예산안, 각종 규정 등을 심의, 의결할 예정이다.
WMC는 올해 총회를 비롯해 무예 관련 학술회의와 포럼, 키즈무예마스터십과 청소년무예마스터십 등 세계 무예 진흥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전개할 방침이다.

한편, 한무총 회원단체는 제막식에 참여하여 세계무예마스터십운동에 함께 하기로 했다. 




Posted by 사무국 somakorea
공지사항2017.03.02 08:44


지난해에 이어 제11회 전국무예대제전이 장관상 공모에 채택되었다. 

한무총의 전국무전을 비롯해 회원단체로는,  ▲제13회 세계기사선수권대회(한민족전통마상무예ㆍ격구협회) ▲2017 전국청소년특공무술대회(국제특공무술연합회)  ▲2017 국술원 전국선수권대회(국술원) ▲제8회 전국전통검법축제–화랑대전(花郞大戰)(대한해동검도협회) ▲제7회 전국국선도대회(세계국선도연맹) 등 총 6개 대회다. 


문체부는 장관상장 지원의 공정성 및 투명성을 확보하고, 상장수요자의 편의를 돕기 위해 2011년부터 장관상 공모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2016년 이전 문체부 장관상 지원 수는 2011년 총 11개 무예단체에 17매, 2012년 13개 단체에 16매, 2013년 13개 단체 13매, 2014년 13개 단체에 16매, 2015년에는 16개 단체에 19매, 지난해에는 17개 단체에 17매가 지원됐다.


Posted by 사무국 somakorea